니코레트 금연껌으로 시작해보세요 ­

**광고**​달력에 보이는 특별한 날은 대부분 다들 알고 있으시겠지만5월 13일은 무슨 날인지 아시나요? WHO가 지정한 “세계 금연의 날”이랍니다.​새해 첫날이 되면 각자가 다지는 목표 중에서 중년이 되면 올­해는 금연을 하겠어~ 라고 계획하시는 분들 중에서 지금까지 꾸준히 실천을 유지하고 있으신 분들은 아주 잘하고 계시고요, 중간에 실패하신 분들은 다시금 목표를 새롭게 다지는 계기를 만들어 보시는 건 어떨까요?​​

>

보통 금연을 생각하고 준비하시는 분들은 막연하게 참아야지 하는 마음으로 가지고 있던 연초를 버리는 단순한 행동으로 목적이 완성이 되기를 바라는 분들이 많으신데요.​그 방법은 그리 길게 가지 않는다는 걸 경험하신 분들은 다 아실 거예요. 그래서 금연보조제로 금연껌 준비하시는 경우가 있지만 어느 브랜드가 선호도가 높은지 잘 모르시기에 세계 판매 1위와 국내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니코레트 쿨민트 껌을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

>

우선 연초를 피우는 것과 아닌 것에 대한 유해함은 아마 다들 아실 거예요. 연초 안에는 수많은 물질이 들어 있으며 해롭다는 이야기를 꾸준히 하고 있고 요즘은 아파트에 지내는 환경을 가지고 있어서 주변에서 타고 들어오는 냄새로 인한 스트레스를 받고 있어서 주변 주민들과의 마찰도 심심찮게 야기가 되고 있는 부분이잖아요.첫 번째는 본인의 건강을 위해서 시작하셔야 하는 건데 쉽지 않은 그 결단을 니코레트로 서서히 니코틴만을 공급함으로써 흡연에 대한 갈망을 조절할 수 있답니다.​

>

보통 2~3주를 잘 견디면 기간을 더 버티고 본인이 끊겠다는 의지를 더 오래 실천할 수 있는 부분인데요.보통 금단현상의 최고조가 첫 주가 시작이 많이 된다고 하더라고요. 익숙하던 습관과 시간적인 부분에서 아 이 시간에는~ 하는 부분들이 있는데 그걸 잠깐 참는 거다 보니 금단현상으로 스트레스를 받는 경우가 있는데요.잘 견뎌낸 첫 주에 익숙한 껌 제형 타입으로 거부감이 없이 쉽게 감연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흡연 욕구를 줄여줄 수 있기도 하면서 또 그 시간에는 껌을 하나 씹음으로써 입안의 텁텁함이 아닌 개운함을 남길 수 있도록 해줄 수 있다는 게 어쩌면 꼭 필요한 부분인 거 같아요.막연하게 참아야 한다는 건 실패를 야기하기 쉬울 수밖에 없으니까요.​

>

>

30개 구성으로 처음에는 하루에 씹어야 하는 개수가 정해져 있지 않아서 내가 아 니코레트가 필요하다 싶은 순간에 하나씩 톡톡 까서 씹을 수 있도록 되어 있는데요.한 팔레트 15개 구성이라서 익숙한 장소에 하나씩 두고 꺼내 씹으면 된답니다. 사무실 서랍이나 운전하시는 분들은 자동차 컵홀더 부분에 둬도 되고요.또 재킷 주머니에 넣어두고 찾기 수월한 곳에 두면 된답니다.​

>

처음 시작부터 6주까지는 기존에 피던 연초를 반으로 줄이겠다는 목적을 가지고 시작하시고 점차적으로 본인 스타일에 맞춰서 단계적으로 진행을 하면 되는데요.점차적으로 몸이 원하는 니코틴을 낮춰 장기적으로 금연을 계획하고 싶으셨던 분들이나 또 몇 번의 올해는~ 하고 다짐했던 부분을 지속적인 실천을 할 수 있도록 활용할 수 있는데요. 껌을 씹으면서 니코틴 의전도를 낮출 수 있다는 건 냄새로부터 조금 더 자유로워지며 건강을 걱정해 주는 가족의 안심으로 한발 더 다가가는 일이기도 하기에 아직까지 금연을 실천하지 못하신 분들은 꾸준한 실천으로 발판으로 활용해보시길 바랄게요.​​

>

>

니코레트 쿨민트 껌 바르게 씹는 방법도 제가 친절하게 알려드릴게요.일반 우리가 껌을 씹는 방법과도 다르며 또 씹어야 하는 시간도 다르기에 제대로 잘 파악하시고 활용하셔야 실패가 없을 수 있는 부분이니까요.​10초 정도 천천히 씹다가 강한 맛이 나면 진정이 될 때까지 잠시 쉬었다가 다시 씹어주기를 천천히 반복하면 되는데요.이 방법으로 30분간 씹어주고 휴지통에 버려주면 된답니다.​​

>

>

지금 보건소나 금연지원센터로 참가하시는 참가자분들에게 의약품 또는 보조용품으로 지원하는 국가 혜택도 진행을 하고 있기에 지역 보건소에 문의를 해서 확인해보시길 바랄게요.​​

>

하루의 힘듦과 수고를 담배 한 개비로 풀지 않고 가족의 환한 웃음으로 대신하며 내 아이와 신체적으로도 더 가까워질 수 있는 방법은 그리 먼 곳에 있지 않답니다.​언제까지 아이의 꿈이 아빠­가 금연하길 바라는 마음이 들지 않도록 먼저 솔선수범을 하는 자세를 보여주자고요. 벌써 이번­년의 6개월이 흘러갔지만 아직 남은 6개월은 새해의 다짐을 다시금 되새기며 이번­년 12월 31일에는 다이어리의 마지막 페이지에 약속을 지킨 내가 될 수 있도록 금연을 계획하신 분들은 그 실천 꾸준히 할 수 있도록 금연보조제 잘 선택해보시길 바랄게요.​향기로운 당신이 될 수 있는 준비는 니코레트 껌과 함께 시작해보시길 바랄게요~​​

>

​부작용이 있을 수 있으니 첨부된 ‘사용상의 주의사항’을 잘 읽고, 의사 약사와 상의하십시오.광고심의필:2020-1538-003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