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횡령죄변호사 부풀린 리베이트 문제로 고민이시라면 ­

>

안녕하세요. 창원 횡령죄 변호사 박인욱 법률사무소입니다.물품대금 등을 착복한 혐의로 소속사에서 고소당한 분들은 갑자기 적으로 돌변한 회사의 태도에 당황해 제대로 대응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리베이트 횡령이 수사 대상이 되었다는 것은 대부분 회사의 의지에 의한 것입니다.​​

>

따라서 뒤늦게 사측과 협상하려 하면 오히려 의혹을 살 수 있기 때문에 기업사건 수임 경험이 많은 창원횡령죄 변호사를 통해 해결하는 것이 좋습니다.횡령죄의 처벌은 법상의 요건을 모두 갖추어야만 가능한 것이고, 특히 리베이트 사건의 경우 법률관계 해석에 따라 횡령죄 무혐의 가능성이 높아지므로 변호사의 역량에 따라 형사사건의 결과는 매우 달라질 수 있습니다.​​

>

회사 소유의 거래대금을 도중에 가로채는 행위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이것은 거래 당사자 사이의 계약서등을 확인해도 곧바로 들통나는 것입니다.이때는 업무상 횡령죄의 성립이 인정되지만, 횡령금이 불법 원인 급여에 해당하는 특별한 사안에서는 창원 횡령죄 변호사를 통해 무혐의를 주장할 수 있습니다.예를 들어 회사가 뇌물로 주는 돈을 담당자가 중도에 임의로 소비했을 때는 (불법원인급여에 해당하는 관계로) 회사가 해당 금전의 반환 청구를 할 수 없어 횡령죄로 처벌할 수 없는 것입니다.​​

>

대부분의 리베이트 횡령사건은 거래의 한쪽 당사자인 법인의 임직원이 상대방 당사자와 짜고 거래대금을 부풀린 뒤 실제 대금과의 차액을 횡령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집니다.이는 실제로 지출되어야 할 거래대금을 초과하여 피해자인 법인의 재산상 손해를 초래하는 행위이므로 업무상 횡령죄의 처벌이 가능합니다.​​

>

다만, 이런 횡령죄의 처벌이 가능하려면 실제 매매대금과 리베이트 금액을 명확히 구분할 수 있어야 하는데, 실제 거래관계를 들여다보면 구별 기준이 명확하지 않은 경우가 많기 때문에 창원 횡령죄 변호사와 이 점을 정확히 지적할 필요가 있습니다.즉 계약서나 거래 관행 등만으로는 거래 상대방이 받은 대금 전체가 정당한 거래 대가인지, 아니면 리베이트가 포함된 금액인지를 판단하기 어렵습니다.​​

>

리베이트 여부가 불분명하고 증거가 없을 때는 피의자에게 유리하게 해석해야 하는 것이 대원칙이므로 창원횡령죄 변호사를 통해 수사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변론하면 굳이 재판까지 거칠 필요 없이 불입건 내지 혐의 처분을 끝낼 수 있습니다.더욱이 금전 수수 업무를 수반하는 계약에 따라 제3자로부터 금원을 받았다면 약정 내용에 따라 이를 계약 상대방에게 넘길 때까지 상대방의 돈을 보관하는 지위에 있다고 봄이 판례 입장입니다.예를 들어 제약 리베이트 사건에서는 도매상의 법적 지위가 위탁매매인으로 해석되면 병원으로부터 판매대금을 받아도 제약사 소유로 봐야 하기 때문에 횡령죄 처벌이 가능해집니다.​​

>

창원횡령죄 변호사를 통해 이러한 법 해석이 이뤄지지 않도록 주장하지만, 제약 리베이트 횡령에 대해서는 아직 대법원 판결이 나지 않아 추이를 지켜봐야 합니다.다양한 형사소송에서 변호사의 도움이 필요하다면 형사소송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한 박인욱 변호사를 통해 차별화된 법률서비스를 제공받으세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