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3일부터 ‘KEB’ 뺀다…5%대 적금 한정판매

브랜드 명칭 변경 기념 5일까지

>

하나 은행이 브랜드 명칭을 KEB하나 은행에서 ‘하나 은행’에서 3일부터 변경한다.하나 은행은 이날 을지로 본점에서 제막식을 갖고 새로운 브랜드로 새 출발하고 금융 소비자 보호와 사회 가치 창출을 통해서 고객과 직원, 주주, 공동체를 합친 모든 이해 관계자로부터 신뢰 받는 은행으로 오르는 것을 다짐했다. ​, 하나 은행은 하나 금융 그룹이 새로운 10년을 준비하느라고 선언한 △ 리셋(Reset)△리 빌드(Rebuild)△ 게임(Game)라는’넥스트(NEXT)2030경영 원칙’에 의해서 신뢰와 휴머니티를 기반으로 모두의 기쁨을 위한 새로운 은행에 도약할 계획이다. 하나은행은 특히 고객 입장에서 고객의 불편을 덜어주는 동시에 하나라는 그룹 브랜드의 단일화를 통해 브랜드 가치를 높임으로써 모두의 기쁨을 위한 은행으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하나은행은 이날 전국 각 영업점에서는 특집 손님 행복의 날로 지정하고 매장에 다과를 마련해 브랜드명 변경으로 새롭게 출발하는 뉴하나은행을 알리며 고마움을 전했다. 특판 적립도 판매한다. ‘단 한개 은행 고객만을 위해서 준비한 ‘이란 뜻에서 연 5.01%의 정액 적립식 적금 상품’하나 더 적금’을 3일부터 5일까지 3일 일시적으로 판매한다. 1년제 상품이고 가입 금액은 10만원 이상 30만원 이하이다. 기본 금리 연 3.56%에 온라인 채널 가입( 연 0.2%, 하나 은행 입출금 통장에 이체 등록( 연 1.25%)조건을 채우기만 하면 최고 연 5.01%의 금리를 제공한다.하나은행은 브랜드명 변경을 계기로 고객 불편을 없애고 금융소비자 보호를 더욱 강화하는 한편 하나금융그룹 차원의 브랜드 일원화를 통해 하나라는 브랜드를 경쟁력 있는 글로벌 브랜드로 키워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모두에게 기쁨과 신뢰를 주는 진정한 원뱅크(One Bank)로 거듭날 계획이다. joist1894@sedaily.com#하나 은행

>